2020.10.30 (금)

  • 맑음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14.8℃
  • 맑음서울 19.1℃
  • 맑음대전 19.2℃
  • 구름많음대구 17.7℃
  • 구름조금울산 16.0℃
  • 맑음광주 19.5℃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8.3℃
  • 맑음제주 17.4℃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8.9℃
  • 맑음강진군 19.8℃
  • 구름조금경주시 17.3℃
  • 구름조금거제 17.7℃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전체기사 보기

남은 영양분이 간의 지방질에 쌓여 생기는 지방간, 예방과 치료법은?

남은 영양분이 간의 지방질에 쌓여 생기는 지방간, 예방과 치료법은? 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 김정한 교수 Q. 남자 30%· 여자 15%가 지방간이라고 하는데, 지방간이 생기는 이유는? A.지방간이란 몸이 필요한 에너지로 활용하고 남은 영양분을 간에 지방질, 특히 중성 지방으로 전환하여 저장하는 기전에 의해 발생한다. 원인에 따라 알코올 과다섭취로 인한 알코올성 지방간과 과체중이나 복부비만, 당뇨, 고지혈증 등이 주원인인 비알코올성 지방간으로 구분된다.비알코올성 지방간은 진단하려면 1주일 알코올 섭취량이 여성에서 70g 이하(소주 1병 정도), 남성에서 140g 이하(소주 2병 정도)이면서 영상검사에서 지방간에 합당하고 간독성 약물이나 유전적 및 자가면역 간질환 등을 배제돼야 한다. 다시 말해 술을 마시지 않더라도 몸이 사용하는 양보다 많은 영양분이 중성지방의 형태로 간에 축적되어 지방간이 생길 수 있다. Q. 지방간의 치료법은? A. 모든 질환의 치료는 원인을 없애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마찬가지로 알코올성 지방간의 경우는 금주가, 비알코올성 지방간의 경우는 과체중, 비만, 대사증후군의 치료가 가장 필요하다. Q. 폐경 이후 지방간 확률이 높은 이유는? A.



배너

포토이슈



힐링이벤트캠페인

더보기